구애위원

SEARCH

  • 박준범
    PARK Junebum

    박준범은 현대미술의 어법으로 실험적 영상언어의 표현법을 탐구하여, 설치미술로부터 독립적인 독자적인 화면으로 10분 내외의 짧은 싱글채널 비디오들을 발표하며 2000년대 초반부터 디지털데이터 기반의 비디오아트 중심의 예술가로 활동해왔다. 구조 속 개인의 성격과 시점, 습관과 신념, 갈등의 정서를 간편하고 단순한 개인미디어의 속성을 조작하고 다루는 방식을 통해 화면과 타임라인을 구성하며, 실험적 퍼포먼스를 기록하는 <퍼즐, 2005-2016> 연작, 전지적 시점의 손의 의미를 해석하는 <아파트만들기, 2005>, <습기에 저항하는 방법, 2011>, <전시와 정권 TV의 역사, 2009-2014>, <오른손 연구, 2015>등의 단채널, 다채널 비디오작품을 발표하였다.

    PARK Junebum explores the expression of experimental visual language using the language of contemporary art, presents short single-channel videos within 10 minutes on an independent screen independent from installation art, and has been active as an artist focusing on digital data-based video art since the early 2000s.

    <Puzzle, 2005-2016> which record experimental performances by composing a screen and a timeline through a simple method of manipulating, and dealing with the personality and viewpoint of an individual in the structure, habits and beliefs, and emotions of conflict. <Making an Apartment , 2005> which interpret the meaning of hands from an omniscient perspective. And single channel and multi-channel video works including <How to resist humidity, 2011>, <The history of Exhibition, Government and TV, 2009-2014> and <Study of Right Hand, 2015> etc.

  • 김선형
    KIM Seonhyoung

    홍익대학교 미술대학, 조소과와 뉴욕주립대학교, 미디어아트를 전공했다. 영상, 사운드, 설치와 미디어 퍼포먼스의 작업을 이어가던 중 다양한 예술 영역을 펼칠 수 있는 문화예술의 장을 만들고자 탈영역우정국을 2015년, 6월에 개국, 운영하고 있다. 동시에 지속 가능한 민간문화예술 모델의 실현으로 리니어콜렉티브 통해 출판디자인, 영상과 문화예술 기획 등 전방위적 생산 활동 중이다. <Postside>, <RTA> 등 워크숍 페스티벌, 리얼타임아트를 다룬 전시/공연을 기획했다. 탈영역우정국 공간을 거점으로 물리적 플랫폼화 문화예술 콘텐츠의 연계, 실험을 통해 다양성 시대의 문화예술 확대를 실현하고자한다.

    After majoring sculpture and media arts, KIM Seonhyoung worked on various art forms including video, sound arts, media installation and performance. She established Post Territory Ujeongguk in 2015 aiming to create a venue for expanding artistic fields in Seoul, Korea. While running the art platform, her full-scale art and design production is a way to sustain this independent art space. Workshops and exhibition and perfomance shows like <Postside>, <RTA> are directed by her. She aims to realize the expansion of culture and arts in the era of diversity by linking and experimenting with physical platforming culture and arts contents based on the Post Territory Ujeongguk.

  • 차재민
    CHA Jeamin

    차재민은 서울에서 거주 및 활동하고 있으며 영상, 퍼포먼스, 설치 작업을 한다. 국립아시아문화전당, 필름앳링컨센터, 카디스트, 바르셀로나현대미술관, 국립현대미술관, 베를린국제영화제, 광주비엔날레, 서울시립미술관비엔날레 미디어시티, 이흘라바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전주국제영화제, 두산갤러리, 국제갤러리 등 다수의 그룹전과 페스티벌에 참여했다.

    Jeamin Cha works variously between film, performance, and installation. She lives and works in Seoul. Cha has participated in numerous group exhibitions and festivals, including; Asia Culture Center, Film at Lincoln Center; KADIST; Barcelona Museum of Contemporary Art; National Museum of Modern and Contemporary Art; Berlin International Film Festival; Gwangju Biennale; Seoul Museum of Art Biennale Mediacity; Jihlava International Documentary Film Festival; DMZ International Documentary Film Festival; Jeonju International Film Festival; DOOSAN Gallery; Kukje Gallery.

  • 장병원
    Jang Byung Won

    장병원은 한국의 페스티벌 프로그래머이자 영화평론가이다. 영화전문지 FILM2.0 편집장을 지냈고, 전주국제영화제 프로그래머로 일하면서 프로그램 기획, 선정을 맡았다. 마르델플라타국제영화제, 발디비아국제영화제, 쿠리치바국제영화제, 마르세유국제영화화제 심사위원을 역임했다.

    Jang Byung Won works a festival programmer and film critic in South Korea. He worked for weekly film magazine FILM2.0 as chief editor, and worked as a programmer at the Jeonju International Film Festival. He served as a jury for the Mar del Plata International Film Festival, the FIC Valdivia, the Curitiba International Film Festival and the FID Marseille.

  • 강지영
    KANG Jiyoung

    강지영은 미국 Pratt Institute에서 컴퓨터 그래픽스, New York University에서 Interactive Telecommunications Program(ITP), 한국 카이스트에서 감성 인터랙션 연구로 박사학위를 취득하였다. 다양한 실무 경험과 강의경험을 바탕으로 현재 단국대학교 영화콘텐츠전문대학원의 융합영상콘텐츠 전공과 SW융합콘텐츠 주임교수로 가상현실 및 증강현실 기술과 콘텐츠의 융합을 연구, 지도하고 있다. 또한 기술과 예술을 융합하여 다양한 미디어 작품을 창조하는 뉴미디어 아티스트로 활동 중이다. 대표전시로 예술의 전당 ‘Perdue’ 전과 세종문화회관 ‘Reveal’, ‘Beyond’ 전이 있다. 베니스 국제 영화제 베스트 VR 스토리상을 수상한 VR 다큐멘터리 영화 ‘동두천’을 프로듀싱 하였으며, SFC Women’s Film Festival에서 Best VR상을 수상한 인터랙티브 VR 영화 ‘소녀에게’를 공동 연출하고 총괄 프로듀싱 하였다. 

    KANG Jiyoung majored in Computer Graphics at Pratt, Interactive Telecommunications Program at New York University, and got a PH.D for the research about emotional interaction at Korea Institute of Advanced Science and Technology (KAIST). Based on various work and lecture experiences, Jiyoung is researching and teaching the convergence of Virtual Reality and Augmented Reality technology as a full-time professor. Jiyoung is also active as a new media artist who creates various media art pieces with a convergence of art and technology. The major exhibitions were ‘perdue’ at the Seoul Arts Center and ‘reveal’ and ‘Beyond’ at the Sejong Center for the Performing Arts. She produced VR Documentary film ‘Bloodless’ that won Best VR Story award at Venice International Film Festival. She also co-directed and produced ‘.FLY’ that won the best VR award at SFC Women’s Film Festival.

  • 이수정
    LEE Soojung

    1980년대 대학에서 영문학을 전공하고, 한국영화아카데미에서 영화를 배웠다. 졸업 후 임권택 감독 연출부를 하다가 1988년부터 1990년까지 영화운동 단체인 민족영화연구소/한겨레영화제작소에서 노동자, 농민, 학생을 대상으로 한 비디오 다큐멘터리 및 16mm 극영화를 연출,제작,배급하였다. 1990년대 이후 주류 영화계에 진출하여 극영화 프로듀서로 활동하였고 방송 다큐를 연출하기도 했다. 2011년 이후 독립 다큐멘터리 연출, 제작에 주력하고 있다. 

    Majored English literature in college and studied film at Korean Academy of Film Arts. Directed, produced, and distributed video documentaries and a 16mm fiction film for workers, farmers and students in late 1980s. After entering the mainstream film industry since the 1990s, worked as a producer for fiction films and directed TV documentaries. Since 2011, directing and producing independent documentaries.

  • 설경숙
    SEOL Suan

    영국 골드스미스대학에서 다큐멘터리 이론 및 제작 전공으로 석사학위를 받았다. <불편한 식사>, <공부 차>, <불편> 등의 단편 다큐멘터리를 연출했고 EBS국제다큐영화제, 서울환경영화제,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 등의 영화제 프로그래머를 역임했다. 중앙대학교 첨단영상대학원 박사과정을 수료하고 영상예술 연구와 제작을 병행하고 있다.

    After getting a master's degree in documentary at Goldsmiths College, University of London, Suan Seol has directed short documentary and video installation including Complicated Order, Kungfu Tea The Uncomfortable. She has worked as a programmer at several festivals like EBS International Documentary Festival, Seoul Eco Film Festival and Seoul International NewMedia Film Festival. Currently she makes nonfiction-based video works while working as a critic. 

  • 곽창석
    KWAK Changseok

    센트럴 세인트 마틴스 대학에서 '문화, 비평, 큐레이션'을 전공했다. 제16, 17, 18회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과 미디어극장 아이공에서 시네-미디어 큐레이터 및 프로그램 코디네이터로 활동하며 <마츠모토 토시오 & 이토 타카시 회고전>, <BYOB iGong 2018> 등을 기획했다. 문화기획자로는 플래툰 쿤스트할레, 페이머스 그라운드, 서울생활문화센터 체부 등에서 활동해오고 있다.

    Kwak Changseok majored in Culture, Criticism and Curation at Central Saint Martins. As a cine-media curator and program coordinator at the 16th, 17th and 18th Seoul International NewMedia Festival and Media Theater iGong, Kwak curated <Toshio Matsumoto & Takashi Ito Retrospectives>, <BYOB iGong 2018> and others. Also as a cultural planner, he has worked at Platoon Kunsthalle, Famus Ground and Seoul Community Cultural Center Chebu.

  • 이양헌
    LEE Yangheon

    미술평론가. 창작과 비평, 큐레이팅을 매개하는 ‘이론의 시학’을 탐색하고 있다. 해외에서 생산되는 텍스트를 번역해 공유하는 플랫폼 '호랑이의 도약(www.tigersprung.org)'을 운영하고 있으며, 《겨울에는 왕을 죽여야 한다》(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2019), 《Exhibition of Exhibition of Exhibition》(세실극장, 2018), 《비평실천》(산수문화, 2017) 등을 기획했다.

    An Art Critic. He explores the 'Poetry of Theory' that meditates creation, criticism and curating. He runs an online platform 'Tigersprung(www.tigersprung.org)' of translating and sharing the texts produced overseas, and has curated 《We Kill the King in Winter》(DMZ Docs, 2019), 《Exhibition of Exhibition of Exhibition》(Cecil Theater, 2018), 《Critical Practice》(Sansumunhwa, 2017)

  • 이승민
    LEE Seungmin

    영화 연구자이자 비평가. 캐나다 요크대학에서 영화공부를 시작했고, 중앙대학교 영화과에서 영화학 박사를 취득했다. 저서로는 <한국 다큐멘터리 영화의 배급과 해외 시장 개발을 위한 연구>, <허구가 아닌 현실>, <한국 다큐멘터리 영화의 오늘 – 장르, 역사, 매체>, <영화와 공간-동시대 한국 다큐멘터리 영화의 미학적 실천> 등이 있다.

    She is a film researcher and critic. She studied cinema at York University in Canada and got her PhD at the graduated school of Advanced Imaging Science, Multimedia and Film at Chung-Ang University. She published many papers and books on films.

  • 안예지
    AHN Yaejee

    펜실베니아주립대학교 메인캠퍼스에서 커뮤니케이션학을 전공했다. 2016년부터 2019년까지 시네-미디어 큐레이터 및 프로그램 코디네이터로 대안영상문화발전소 아이공에서 근무했다. 주로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의 국가교류전, 작가회고전을 기획했으며 <대안영상예술장르연구:포스트-스토리텔링>(2019) ,<아이공 아카이브 스크리닝전:새로운 상상 새로운 쓰임 >(2019) 등을 기획했다.

    Ahn Yaejee majored in Communication Arts & Sciences at Pennsylvania State University. She worked as a cine-media curator and program coordinator at Alternative Visual Culture Factory, iGong from 2016 to 2019. She mainly curated  International Exchange Exhibitions and Retrospective Programs for Seoul International NewMedia Festival and designed <Alternative Video Art Genre Study: Post-Storytelling>(2019), <iGong Archive Screening: New Imagination New Usage>(2019) and more.

  • 김가영
    KIM Gayoung

    2015년부터 2018년까지 미디어극장 아이공에서 시네-미디어 큐레이터로 근무하며 <페미니즘 비디어 아티비스트 비엔날레_전시&렉처퍼포먼스>(2017), <아이공 비디오 쇼케이스 마켓(2018)>(2018) 등 다수의 전시를 기획하였다. 제17회, 18회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 한국구애전X(전시)에서 큐레이팅을 맡았으며, 현재는 네마프 사무국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KIM Gayoung has worked as a cine-media curator at the Media Theater i-Gong and planned the exhibitions, including Feminism Video Artivist Biennale_Exhibition&Lecture Performance(2017) and i-Gong Video Showcase Market(2018). She also curated at the 17th and 18th Seoul International New Media Festival's Korea ProposeX(exhibition)(2017,2018). Currently she works as the general manager of Nema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