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마프 대안영화제
Models of the Universe 우주의 모델
즈비녜크 발라드란
  • 2009
  • Czech
  • 2min
  • color
  • Animation

DESCRIPTION

나는 세계의 모델로서 전시에 관심이 있다. 이는 다양한 형태를 띌 수 있는데, 다양한 주체들이 협력하거나 서로 경쟁하는 인간세계와 유사한 사회로서의 ‘우주의 모델’이다. 우주의 모델은 각 참여자가 공통된 헌법의 단락, 그 자체의 규칙과 공존의 권리를 작성하는 헌법과 같다. ‘우주의 모델’은 다양한 부분의 상호작용을 통해 관계가 정의되는 마치 두뇌와 같다. 이는 어떤 선이 다른 선과 연결되어 또 다른 선이 나오는 교점을 만드는 사고 과정과 같다. 모델은 텍스트의 흐름이 예기치 않은 문맥으로 나뉘는 책과 같다. 수학적 운동으로서의 우주의 모델은 끝이 결과를 낳는 것이 아니라 풀 수 없는 역설이다. 기어의 연속성을 확실하게 만들어 내는 기계와 같다. 길을 잃고 출구를 절대 찾을 수 없는 정원과도 같고, 장기가 내부의 모든 공간을 메우고 그 기능을 전체에게 종속시키는 인간의 몸과도 같다. 시청자가 다양한 수준의 공감과 조명을 거치는 연극과도 같고, 불완전한 부분에 새로운 건전성을 더해 재구성하고 창조되는 고고학적 분야로서의 우주의 모델이기도 하다. 모든 것이 항목별, 알파벳순으로 배열된 사전과 같은 ‘우주의 모델’은 오래된 도시들의 폐허 위에 지어진 도시인 우주 모형이며, 내레이션 된 이야기로서의 ‘우주의 모델’은 계속되어야 한다.

I’m interested in an exhibition as a model of the world - this can have various forms: A model of the universe as a society similar to how the human world is organized in which the various entities cooperate together or compete against each other. A model of the universe as a constitution in which each of the participants draws up its own paragraph of a common constitution, its own rules and rights of coexistence. A model of the universe as a brain in which relationships are defined through the interaction of the various parts and the intermingling of scales. A model of the universe as a thinking process in which lines find connections with other lines and create nodes from which other lines come from. A model of the universe as a library in which the various bookshelves are divided according to themes and correspond to various types of knowledge. A model of the universe as a book in which the stream of text is divided into unexpected contexts. A model of the universe as a mathematical exercise whose end does not produce a result, but an unsolvable paradox. A model of the universe as a machine that produces the certainty of continuity for its gears. A model of the universe as a garden in which one can lose his way and never find the exit. A model of the universe as the human body in which the organs fill all the space within and have their function subordinate to the whole. A model of the universe as a theatrical play in which the viewer goes through various degrees of empathy and illumination. A model of the universe as an archaeological field in which by adding to incomplete parts new wholes are reconstructed and created. A model of the universe as a dictionary in which everything is arranged by entry and in alphabetical order. A model of the universe as a city built upon the ruins of older cities. A model of the universe as a narrated story to be continued. (Zbyněk Baladrán)

ARTIST

  • 즈비녜크 발라드란Zbyněk Baladrán

TICKETING

일정
yes24예매 / 2020.8.22.(토) 15:45, 서울아트시네마
등급
15